썰리

이전 페이지로 이동
전체보기

찢어지고 테이프 붙인 운동화가 59만원? 가난이 패션이 될까? 2018.10.08

speaker
  • 어우 너 신발 좀 봐라
  • 드러워 드러워
  • 크게보기 [MBC 무한도전]
  • 흰 신발인데~~
speaker
  • 왜 그러냐~~~
  • 명품 브랜드에서는 아예 처음부터 운동화를
  • 이렇게 만들어서 비싸게 판다던데
  • 크게보기 [MBC 무한도전]
speaker
  • 잉? 그게 뭔 소리야
speaker
  • 이탈리아의 명품 운동화 브랜드 골든구스 알아??
  • 요렇게 생긴 거!
  • 크게보기 골든구스 홈페이지
speaker
  • 오 저거 많이 봤어
speaker
  • 근데 이 브랜드에서 지난달 말에
  • 찢어지고 테이프로 이어붙인 거 같은 운동화를 출시해써
  • 크게보기 이런 모양!
  • 가격은 얼마인지 알아?
speaker
  • 글쎄.. 저걸 사고 싶을까..?
  • 크게보기
speaker
speaker
  • 생각해보니까 그럴 만하다ㅠ
  • 저렇게 가난을 컨셉으로 디자인하고
  • 명품이라고 하다니..
  • 크게보기
speaker
  • 원래 이 브랜드가 빈티지한 컨셉이긴 한데
  • 저런 식으로까지 하는 건
  • 도가 지나치다는 의견이 많더라구
  • 가난을 미화한다는 비판도!
speaker
  • ㅠㅠ그러겡..
  • 지금 저거는 팔리고 있는 거야?
  • 아니면 출시 예정?
speaker
  • 미국 온라인 쇼핑몰 노드스트롬에서 판매 중..!
  • 복고풍의 서민 패션을 차용했다는 설명과 함께!!
speaker
  • 헐.. 논란에 대해
  • 골든구스 입장은 어떰?
speaker
  • 2년 전에도 비슷한 논란 있었어
  • 낡은 느낌이 나도록
  • 끈도 끊어지고, 테이프 붙여서 디자인했었거든..!
  • 크게보기 이렇게 생긴 거!
  • 이건 65만원이었어..
speaker
  • 근데 근데?
  • 이때 뭐라고 했었음?
speaker
  • 골든구스는 이건 ‘디스트레스트룩’이라고 말하면서
  • 패션 트렌드의 선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함..;;
speaker
  • 잉? 디스..뭐??
  • 크게보기
speaker
  • 영어론 distressed look인디
  • 찢어진 옷감이나 구멍 난 신발 등
  • 가난한 옷차림을 연출하는 거래
speaker
  • 헐.. 처음 들어보는데..
  • 원래 있는 거야?
speaker
  • 크게보기
  • 이건 미국 브랜드 PRPS에서 파는 청재킷인데
  • 흙투성이 재킷을 디자인한 거..
  • 가격은 48만원..!!
  • 크게보기 이거 새 옷 맞아!!
  • 흙 묻은 디자인의 바지도 있어..!
speaker
speaker
  • 그리고 또 찢어진 하이탑 운동화도..!
  • 크게보기
  • 이건 메종 마르지엘라라는
  • 프랑스 브랜드에서 만든 건데
  • 이렇게 겉면을 칼로 흠집 내서 안감이 드러나게 한 거야
  • 가격은 161만원.....
speaker
  • 논란이 있을 만하다
speaker
  • ㅇㅇ 빈곤을 조롱하는 패션이라면서
  • 가난한 사람을 모욕하는 제품이라는 비판도 있고
  • 크게보기
  • 반대로 빈티지 패션의 한 부분이라면서
  • 문제될 게 없다는 주장도 이써
  • 크게보기
speaker
  • 흠.. 그렇겠네
  • 일단 내 신발은 한번 빨긴 빨아야겠다~
  • 어쨌건 알려줘서 ㄳㄳ!!

어렵다고? 더 요약한다!

  • 명품 운동화 브랜드 '골든구스'에서 찢어지고 테이프를 붙인 운동화를 출시해서 논란이다! 가격은 무려 59만원...
  • 이에 가난을 미화하고 빈곤을 조롱한다는 비판이 거세다! 근데 이 논란이 처음이 아니라고? 2년 전에도 비슷한 논란이 있었다~
  • 그때 골든구스는 이런 빈티지 스타일이 일명 '디스트레스트룩'이라며 패션의 일종이라고 주장했었음!

찢어지고 테이프 붙인 운동화가 59만원? 가난이 패션이 될까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