썰리

이전 페이지로 이동
전체보기

수험생 태운 퀵서비스 무법질주 막을 수 없을까? 2018.11.30

speaker
  • 이야 벌써 수시철이네
  • 수능 본 게 몇 년 전이더라...☆
  • 크게보기 그 때가 좋았지.. [SBS]
speaker
  • ㅋㅋㅋ무슨 아재같네
  • 시험장 앞에 오토바이 대기한 거 봤냐
speaker
  • 휴 다른 학교 시험 맞추려면
  • 다른 방법이 없지ㅠ
  • 대중교통 타면 백퍼 늦음;;
speaker
  • 퀵 뒤에 타고 가는 거 보면
  • 내가 더 무서워ㅠㅠ
  • 손잡이나 발판 없는 오토바이도 많던데
speaker
  • 속도·신호 위반은 기본에
  • 중앙선도 넘나들고 ㄷㄷ
  • 사고 날까봐 조마조마..
speaker
  • 퀵 업계도 이맘때가 대목임!
  • 물건 배달하면 1만5000원 받는 거리를
  • 수험생 태우면 10만원까지 받는당
speaker
  • 예약도 힘들어 부르는 게 값이라며;;
  • 애들 안전은 어디에ㅠ
speaker
  • 혹시 사고 나면 보험 적용은 가능함??
speaker
  • 안 되니까 더 문제지ㅜ
  • 퀵 서비스는 가정용 오토바이에 비해
  • 보험료가 10배야;;
  • 그래서 거의 보험 가입을 안 한다더라
speaker
  • 크게보기
  • 헐 보험 없이 어떻게 다니지..
  • 원래 뒤에 사람 태울 수는 있는거??
speaker
  • 음.. 원칙상으로는 안 됨;;
  • 법으로 따지면 오토바이는 자동차에 해당돼서
  • 개인 오토바이가 돈 받고 승객 태우면 불법임..
speaker
  • 보험도 안 돼 알고보니 불법이고..
  • 다 알지만 그냥 놔두는구나?
speaker
  • ㅇㅇ시험이 더 급하니까 어쩔 수 없지..
speaker
  • 아니 그러면 아예 시험 일정을
  • 넉넉히 해 주면 안 되나??
  • 시간이 빠듯하니까 맞추려면 다른 방법이 없자나
speaker
  • 그게 또 말처럼 쉽지가 않음..
  • 사립대만 168개인데 일정이 겹칠 수밖에 없어
  • 또 입학 일정은 각 대학들이 모여 정하는 거라
  • 교육부가 강제하기 어려운 문제래;;
speaker
  • 결국 수험생이 알아서 일정 생각하고
  • 지원할 수밖에 없는 걸까..
speaker
  • 크게보기
  • 휴 매년 퀵 안전 문제 나오는데 변화가 없구만..
  • 위험은 언제까지 수험생 몫인가ㅠ

어렵다고? 더 요약한다!

  • 수시철마다 학생 태우고 질주하는 퀵 오토바이. 속도·신호 위반에 중앙선 침범하기에 사고 위험 높아ㅠ
  • 사고 나면 보험 적용도 힘들다. 비싼 보험료로 보험 가입도 낮기 때문. 애초에 돈 받고 오토바이 태우는 행위 자체가 불법!
  • 빠듯한 시험 일정이 원인. 대학이 스스로 일정 결정한다는 교육부의 항변. 언제까지 수험생은 위험을 감수해야 할까ㅠ

수험생 태운 퀵서비스 무법질주 막을 수 없을까?